검색

충남도, ‘혁신도시 유치 염원’ 한 자리에 모인다

- 충남 혁신도시 유치 범도민 추진위원회 13일 발대식 개최 -

가 -가 +

김정화
기사입력 2019-08-07

220만 충남도민의 ‘혁신도시 유치’ 염원이 한 자리에 모인다.

 

도는 ‘충남 혁신도시 유치 범도민 추진위원회(혁신도시 범도민추진위)’ 발대식을 오는 13일 도청 문예회관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혁신도시 범도민추진위는 충남 혁신도시 지정 및 공공기관 유치를 위한 민간 차원의 기구다.

 

위원으로는 충남사회단체 대표자회의 대표자 124명과 지방분권충남연대 대표자 30명, 도내 국회의원 11명을 비롯한 정치계 인사 223명 등 총 381명이 참여했다.

 

공동위원장은 유병국 도의회 의장과 전영한 충남발전협의회 회장, 이상선 지방분권충남연대 상임대표, 임동규 충남새마을회 회장, 최대규 한국자유총연맹 충남도지부장, 전재하 충남장애인단체연합회 회장 등 15명이 맡았다.

 

이 중 유병국 의장과 전영한 회장, 이상선 상임대표 등은 상임위원장 역할도 수행한다.

 

혁신도시 범도민 추진위는 앞으로 충남 혁신도시 유치 당위성을 안팎에 알리기 위한 각종 활동을 펴게 된다.

 

충남사회단체대표자회의와 지방분권충남연대가 주최하고, 도가 주관하는 이번 발대식에는 양승조 지사와 김지철 도교육감, 국회의원, 도의원, 시장·군수와 시·군의원, 도민 등 700여명이 참석한다.

 

행사는 경과보고, 대회사와 격려사, 유치기원 퍼포먼스, 결의문 낭독, 결의 구호 퍼포먼스 등의 순으로 진행한다.

 

이상선 상임대표와 임동규 회장이 낭독하는 결의문은 △국가균형발전을 위한 충남 혁신도시 지정 촉구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수도권 공공기관 추가 이전 시행 촉구 등을 골자로 하고 있다.

 

이날 행사에서는 이와 함께 포토존과 100만인 서명운동 등을 부대행사로 진행한다.

 

도 관계자는 “충남 혁신도시 지정은 충남을 혁신성장의 중요한 거점이자 대한민국의 새로운 성장동력을 만드는 것으로, 이번 민간 추진위원회 발대식은 충남 혁신도시 유치를 염원하는 도민의 목소리와 역량을 결집하는 장이 될 것”이라며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관련기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경제人. All rights reserved.